세계일보

검색

당근마켓 대표, 임직원에 150억원대 주식 증여한다

입력 : 2022-05-10 01:00:00 수정 : 2022-05-09 15:37: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김용현·김재현 공동대표가 보유중인 150억 원대 주식을 전 임직원에게 증여한다고 9일 밝혔다.

 

두 공동대표는 이날 사내 공식 채널을 통해 “지난 7년간 성장을 함께 일궈온 구성원 모두가 진정한 의미의 주주(株主)가 돼 앞으로 다가올 혁신과 성장의 주축이 되어주기를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증여 대상은 당근마켓을 비롯해 당근페이, 당근서비스 등 자회사와 캐나다·일본에서 운영 중인 해외 법인 등에서 근무하는 정규직원 300여 명이다.

 

이에 따라 직원들은 직급, 직책과 관계없이 근무 개월 수에 비례해 평균 5000만 원 상당 주식을 증여받는다. 인턴 등 비정규직원도 근속 개월 수에 따라 1인당 최소 100만 원에서 최대 500만 원의 격려금을 받는다.

 

주식은 행사 기간 제한이 없어, 임직원들은 증여와 동시에 주식을 부여받아 주주로서 권리를 행사할 수 있다. 월간 이용자 수 1800만 명, 가입자 수 2300만 명을 보유한 당근마켓은 캐나다, 미국, 영국, 일본 등 해외 거점 국가의 440여 지역으로 활동 반경을 넓혀나가고 있다. 


장혜진 기자 janghj@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