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춘천시 GTX-B 노선 연장 추진 본격화

입력 : 2022-05-09 01:00:00 수정 : 2022-05-08 22:43: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평군과 용역비 5억원 공동 분담
2023년 3월 마무리 뒤 국토부 신청

강원 춘천시가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B노선 춘천 연장을 위한 사전타당성조사에 착수했다.

8일 춘천시는 GTX-B 노선 춘천 연장을 위해 경기 가평군과 사전타당성조사 용역비를 공동 분담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용역비는 약 5억원 규모다. GTX-B 노선 춘천 연장사업은 사업비 6조4962억원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됐으며, 인천 송도부터 경기 남양주 마석까지 약 80km 구간을 급행으로 연결하는 노선이다.

시는 노선 연장이 확정되면 강원 북부권 교통난 해소와 수도권 접근성 향상 등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춘천과 원주 등 영서권의 경우 사실상 수도권화가 가능, 지역 발전의 큰 전환점이 마련될 수 있다. 2027년 개통이 예정된 춘천-속초 동서고속화철도까지 정상 개통되면 철도 교통망을 통한 지역 균형발전도 가능하다.

이에 따라 시는 최근 추경을 통해 관련 예산을 확보하고 이달 중 입찰 공고를 내 업체 선정을 완료하기로 했다. 이후 내달부터 사전타당성 용역을 시작해 내년 3월 마무리할 예정이다. 용역 종료와 함께 GTX-B 노선 춘천 연장을 국토교통부에 공식 신청하기로 했다.

GTX-B 노선 춘천 연장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대선 공약사항인 만큼 가능성이 높게 점쳐지고 있다.

춘천·원주시 등 강원 영서권 지역 정치권 역시 내달 치러지는 제8회전국동시지방선거 대표 공약으로 GTX-B노선 춘천 연장을 내놓으면서 그 어느때보다 GTX-B 노선 연장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춘천=박명원 기자 03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