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송영길, 어버이날에 무료 버스·복합복지타운 등 '어르신 공약'

관련이슈 선거

입력 : 2022-05-08 20:22:20 수정 : 2022-05-08 20:22: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연등회, 서울시 대표 축제로" 부처님오신날 메시지도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8일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 무료급식소를 방문해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8일 어버이날을 맞아 '어르신 공약'을 잇달아 발표했다.

송 후보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얼마 전 천붕(天崩)을 겪고 처음 맞는 어버이날"이라며 "두 분이 살아 계신다면 어떤 편지와 선물을 준비했을까 하는 마음으로 어르신 공약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송 후보는 먼저 "일상생활에서 자주 이용하시는 마을버스부터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도록 하고, 곧 재원을 마련해 시내버스 무료로 확대하겠다"며 "시민의 세금을 쓰지 않고 별도 수익구조를 만들어 '이동권 보장 사업기금'을 확보하는 재원 방안도 마련해뒀다"고 했다.

이어 "운동시설이 있는 복지기관을 마련하겠다"며 "어르신 요양시설, 보건지소, 문화·체육시설을 포괄하는 '체육·보건·커뮤니티·돌봄 복합 복지 인프라 체계', 일명 '서초형 복합복지타운'을 짓겠다"고 약속했다.

독거노인의 주거·생활편의·응급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1인 안심특별본부' 설치와 돌봄 지원주택 공급, 스마트워치 무료 제공도 약속했다.

송 후보는 "경로당의 질도 높이겠다"며 "서울 소재 3천700여개 경로당의 회장·총무에게 각각 10만원·5만원을 '사회공헌 수당'으로 제공하겠다"고 덧붙였다.

송 후보는 또 부처님오신날이기도 한 이날 "서울시 전통 사찰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불교 전통문화를 살리는 데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연등회를 보존하고, 연등회를 서울시 대표 축제가 되게 하는 등의 대책도 살피겠다"고 밝혔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