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8일 경남 밀양시 부북면 소재 저수지인 위양지 주변에 자리한 이팝나무꽃이 망울을 터뜨린 채 호수에 비쳐 또다른 신록의 풍경을 연출해 내고 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
  • 르세라핌 홍은채 '막내의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