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종혁 “아들 탁수, 연극영화과 합격...기사 안 나게 사고 치지 말라더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1-15 10:07:13 수정 : 2022-01-15 10:07: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이종혁이 첫째 아들 탁수의 근황을 언급했다.

 

14일 방송된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해방타운’에서는 배우 이종혁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신영은 이종혁에게 “큰아들 탁수가 배우의 꿈을 꾸고 있지 않느냐. 얼마 전에 새해 당부를 했다고?”라고 질문했다.

 

이에 이종혁은 “탁수가 나한테 자기도 연기자가 되려하니 서로 조심하라고 (하더라). 기사 안 나게”라며 “자기 이미지 있으니까 그러지 말라고” 말했다고 답했다. 이를 들은 장윤정은 탁수를 대견해 했다.

 

이어 이종혁은 “그래서 내가 ‘너나 치지 마!’라고 했다”고 악에 받친 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