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솜이불에 남아있던 불씨가 재발화… 1명 부상

입력 : 2022-01-14 13:55:02 수정 : 2022-01-14 13:55: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4일 오전 6시35분쯤 부산시 사상구의 한 단독주택 2층에서 불이 나 집 안에 있던 50대 A씨가 다쳤다.

 

불은 가전제품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6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1시간여 만에 꺼졌다. A씨는 연기를 흡입하는 등 경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가스난로 불씨가 침구에 옮겨붙자 A씨가 물을 뿌려 진화한 뒤 거실에 옮겨뒀다는 A씨의 진술을 토대로 솜이불에 남아있던 불이 재발화하면서 화재가 커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