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광주 아파트 붕괴사고 실종자에 “무사귀환 기원”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대선

입력 : 2022-01-11 23:01:51 수정 : 2022-01-11 23:01:5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관에서 ‘디지털 혁신 정책공약 1호’를 발표하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11일 광주 서구 화정동 아파트 신축 현장 붕괴사고와 관련 “실종된 분들이 무사하기만을 바라며 안전하게 가족의 품으로 돌아올 수 있기를 국민과 함께 기도한다”고 밝혔다.

 

이재명 대선 후보는 이날 오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정부와 시공사는 이들의 무사귀환을 위해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해주시길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또 “6명이 연락 두절되었다고 한다. 대단히 안타깝다”며 무사귀환을 바라면서도 ”이들의 수색과 구조과정에서 또 다른 희생이 발생해서는 안 될 것이다. 실종자들이 무사히 가족의 품에 돌아올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역할을 적극적으로 찾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후 3시 46분 서구 화정동 현대아이파크 아파트 신축 현장에서 타설 작업 중 201동(완공 시 39층 규모)의 23~34층 외벽이 무너져 내렸다. 이 사고로 현재까지 구조된 3명 중 1명이 잔해에 다쳐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타설 작업에 애초 배치키로 한 노동자 6명의 행방은 파악되지 않은 상황이다. 

 

소방당국은 추가 붕괴 위험을 고려해 수색·구조 작업을 잠정 중단했다. 안정성을 확보한 뒤 수색·구조에 나설 계획이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은 추후 정밀 조사를 통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밝힐 방침이다.

 

이 아파트 시공사는 HDC현대산업개발이다. 현대산업개발이 시공한 광주 재개발 구역 내 붕괴사고는 이번이 2번째다. 지난해 6월 9일에는 동구 학동 재개발 4구역에서 철거 중이던 지하 1층·지상 5층 건물이 무너져 정차 중인 시내버스를 덮치면서 9명이 숨지고 8명이 다친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