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여성이 젖소로...서울우유 광고에 누리꾼들 “역겹다”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2-08 17:54:50 수정 : 2021-12-09 16:25: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달 29일 서울우유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광고. 서울우유 공식 유튜브 영상 캡처

 

여성이 젖소로 변하는 내용의 서울우유 광고 영상을 두고 누리꾼들의 비판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

 

서울우유는 지난달 29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베일에 감춰져있던 그들의 정체는..? 서울우유 유기농 우유’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서울우유 측은 감상평을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증정한다는 글을 덧붙였다.

 

해당 광고 영상에는 카메라를 든 남성 탐험가가 산속을 헤매다가 흰옷을 입은 여성을 만난다. 이 여성은 나뭇잎에 흐르는 물을 마신다.

 

그 여성을 몰래 따라가 보면 풀밭에는 스트레칭읋 하는 여성들과 파마머리를 한 남성의 모습이 나온다. 탐험가는 몰래 카메라로 이들을 촬영하려는 순간 나뭇가지를 밟고 소리가 나고 여성이 탐험가를 노려본다. 바로 다음장면은 이들이 모두 젖소로 바뀌어져 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된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중심으로 비판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여성을 젖소에 비유한 것이냐’, ‘탐험가가 카메라로 숲속에서 여성들을 몰래 촬영하는 모습은 불법촬영 범죄를 의심케 한다’는 등의 비판을 내놓았다.

 

해당 영상 댓글에도 ‘여자들이 젖소가 되는 장면까지 너무 역겨운 광고다’, ‘수많은 여성들 중 남성 한 명을 접어 넣은 것은 너무 속 보인다’며 비판을 이어갔다.

 

이에 서울우유 측을 공식 유튜브 채널에 해당 영상을 비공개 처리하고 아무런 해명을 내놓고 있지 않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