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울산 밤사이 신규 확진 28명… 경로당 집단감염 11명 발생 등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12-08 11:21:14 수정 : 2021-12-08 11:21: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뉴스1

경로당에서 집단감염으로 11명이 확진되는 등 울산에서는 밤사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8명이 발생했다.

 

8일 울산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부터 이날 오전 10시까지 28명이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지역 누적 확진자는 5792명이 됐다.

 

이 중 11명은 중구의 한 경로당을 매개로 확산한 집단감염 확진자들로 조사됐다.

 

방역 당국은 경로당을 이용하는 노인 1명이 지난 7일 확진됨에 따라 다른 이용 노인 13명, 봉사자 7명, 확진 노인의 가족 등을 대상으로 진단 검사를 벌였다.

 

그 결과 노인 7명과 가족 4명 등 11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해당 경로당 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12명이다.

 

15명은 선행 확진자의 접촉자이다.

 

나머지 2명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확진자 거주지별로는 중구 14명, 남구 5명, 북구 8명, 울주군 1명이다.

 

시는 확진자 거주지를 방역하고, 접촉자와 동선을 파악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조보아 '청순 글래머'
  • 조보아 '청순 글래머'
  • 티파니영 '속옷 보이는 시스루'
  • 김혜수 '글래머 여신'
  • 오윤아 '섹시한 앞트임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