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두환 전 대통령 입관식은 불교식으로 진행

입력 : 2021-11-24 01:05:31 수정 : 2021-11-24 01:05: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두환 전 대통령이 사망한 23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신촌장례식장에 빈소가 마련돼 있다. 공동취재

23일 숨진 전두환 전 대통령의 입관식은 오는 25일 오전 10시 불교식으로 치러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백담사 주지를 지낸 도후 스님은 이날 조문 후 취재진과 만나 ‘입관식은 불교식으로 진행되느냐’는 질문에 고개를 끄덕였다.

 

전씨는 1988년부터 2년여간 백담사에 은거했다. 도후 스님은 “극락왕생하시라 기도했다. 백담사 주지를 할 때 2년간 같이 수행한 인연이 있다”고 밝혔다.

 

전씨의 장례는 국가장이 아닌 5일간의 가족장으로 치러진다. 발인은 27일 오전 8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