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농협상호금융, 비대면 'NH새내기직장인신용대출'출시

입력 : 2021-11-23 01:18:00 수정 : 2021-11-22 14:59:3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새내기 직장인을 대상으로 365일 편리하게 대출을 받을 수 있는 비대면 전용'NH새내기직장인신용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농협 제공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새내기 직장인을 대상으로 365일 편리하게 대출을 받을 수 있는 비대면 전용'NH새내기직장인신용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NH새내기직장인신용대출'은 3개월 이상 재직 중인 직장인이 본인 명의 휴대폰과 공동인증서(舊  공인인증서)로 ‘NH뱅킹’ 스마트뱅킹 앱을 통해 대출을 신청하면 재직기간 및 소득(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라 최대 2천만원까지 대출신청이 가능하다. 

 

또한, ▲‘NH콕뱅크’ 앱에 가입했거나 신규 가입하는 고객(연 0.2%p) ▲농·축협에서 처음 대출 받는 고객(연 0.3%p) ▲신용평가사의 신용평점이 우량한 고객(최대 연 0.3%p) 등 최대 0.8%p까지 다양한 우대금리가 적용될 경우 최저금리는 2%대이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이제 막 사회생활의 첫 발을 떼 재직기간이나 소득이 부족할 경우에도 눈여겨 볼 수 있는 대출조건 및 금리혜택을 제공한다”며 “'NH새내기직장인신용대출'을 시작으로 미래고객인 MZ세대가 농협을 지속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편리한 금융상품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