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한길, 새시대준비위 별도 구성 “정권교체 원하지만 국민의힘 망설여지는 분들…”

입력 : 2021-11-21 16:07:29 수정 : 2021-11-21 18:01: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석열, 국민의힘 선대위 인선안 발표 /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맡기로 / 김병준·이준석 상임선대위원장, 김한길 새시대준비위원장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오른쪽)가 21일 서울 용산구 김한길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사무실에서 김 전 대표와 만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뉴시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1일 선대위 인선안을 공식 발표했다.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총괄선대위원장으로 합류하며,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과 이준석 당 대표가 함께 상임선대위원장을 맡기로 했다. 공동선대위원장과 본부장들은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윤 후보는 이날 서울 용산구 김한길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사무실에서 김 전 대표와 만난 뒤 기자들에게 이렇게 밝혔다.

 

김 전 대표는 선대위와는 별도 조직인 ‘새시대준비위원회’를 구성해 수장을 맡는다.

 

이날 윤 후보는 “김한길 전 대표께서 새시대준비위원회를 구성해 정권교체에 함께하기로 했다”면서 “정권교체를 열망하면서도 국민의힘과 함께하기를 아직은 주저하는 중도와 합리적 진보, 이분들이 모두 함께할 플랫폼을 마련해서 정권교체에 동참하기로 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새시대준비위원회의 구체적 조직과 인사 등은 김 위원장님과 긴밀히 협의하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전 대표는 “생각을 많이 했다. 결론은 정권교체다. 정권교체야말로 우리 시대의 시대정신”이라며 “많은 분이 이번에 반드시 정권교체를 이뤄내야 한다고 말씀하신다. 그런데 국민의힘하고 함께하기에 주저되는 바가 있다고 말씀하는 분들도 적지 않다”고 했다.

 

그러면서 김 전 대표는 “국민의힘도 이제는 중원을 향해 두려움 없이 몽골 기병처럼 진격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