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LG트윈스, 김동수 2군 감독과 결별...이성우·김용의 은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1-11 16:30:26 수정 : 2021-11-11 16:30: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3차전 경기, 10대 3으로 패한 LG 선수들이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뉴시스

 

준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구단 재정비에 나섰다.

 

LG 트윈스는 김동수 LG 트윈스 2군 감독을 비롯해 안상준 2군 주루코치, 유동훈 잔류군 투수코치, 안용완 퓨처스팀 컨디셔닝 코치와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다.

 

포수 이성우와 내야수 김용의는 구단에 은퇴 의사를 전했다. 또 투수 고효준과 김지용은 방출됐다.

 

LG 트윈스는 지난 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준플레이오프(준PO·3전 2승제) 최종 3차전에서 두산에게 3-10 대패를 당하며 플레이오프 진출에 실패했다.


김형환 온라인 뉴스 기자 hwani@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