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손흥민, 신임 콘테 감독 체제 첫골…피테서에 3-2 승리

입력 : 2021-11-05 08:18:03 수정 : 2021-11-05 09:15:4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Tottenham's Son Heung-min, center, celebrates after scoring his side's first goal during the Europa Conference League group G soccer match between Tottenham Hotspur and SBV Vitesse at Tottenham Hotspur Stadium in London, Thursday, Nov. 4, 2021 . (AP Photo/Frank Augstein)/2021-11-05 05:36:00/ <저작권자 ⓒ 1980-2021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새로 부임한 안토니오 콘테(52·이탈리아) 감독에게 첫 골을 안기며 승리에 힘을 보탰다.

 

손흥민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피테서(네덜란드)와의 2021~2022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 콘퍼런스리그 G조 조별리그 4차전에서 선발 출전해 전반 15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시즌 5호골(리그 4골·콘퍼런스리그 1골)이자 새롭게 토트넘 지휘봉을 잡은 콘테 감독 체제에서 1호골이다.

 

손흥민은 과거 조제 모리뉴 감독, 누누 산투 감독이 사령탑에 올랐을 때도 모두 공식전 1호골을 터뜨린 주인공이다.

 

토트넘은 파테서에 3-2로 승리하며 앞선 0-1 패배를 설욕했다. 또 2승1무1패(승점 7)로 렌(프랑스·승점 10)에 이어 조 2위로 올라섰다.

 

손흥민은 0-0으로 팽팽한 전반 15분 공에 대한 강한 집중력을 보이며 포문을 열었다.

 

Tottenham's new head coach Antonio Conte, stands on the touchline for the Europa Conference League group G soccer match between Tottenham Hotspur and SBV Vitesse at Tottenham Hotspur Stadium in London, Thursday, Nov. 4, 2021 . (AP Photo/Frank Augstein)/2021-11-05 07:23:30/ <저작권자 ⓒ 1980-2021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페널티지역 중앙에서 시도한 모라의 오른발 슛이 마르쿠스 슈베르트 골키퍼에게 막힌 뒤 수비를 맞고 튄 게 페널티 지역 오른쪽 손흥민 쪽으로 향했고, 손흥민은 오른발로 정확하게 마무리해 골문을 열었다.

 

1-0으로 앞선 토트넘은 22분 모우라의 추가골과 29분 상대 자책골로 3-0으로 앞서며 승기를 잡았다.

 

하지만 피테서의 추격도 만만치 않았다. 전반 32분 코너킥 세트피스에서 라스무센의 만회골에 이어 39분 베로가 1골을 더 터뜨리며 3-2로 바짝 추격했다.

 

토트넘은 전반을 3-2로 불안하게 앞서며 마쳤다.

 

토트넘은 후반 피테서의 반격을 잘 막아 승리를 지켰다. 피테서에서 2명이 퇴장당하면서 수적 우위를 점한 게 유리하게 작용했다. 손흥민은 27분 은돔벨레로 교체됐다.

 

사진=AP 연합뉴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