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과거 연봉만 237억. 지금은 돈 없어”…김병현 현역 시절 수입 언급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29 09:12:45 수정 : 2021-10-29 09:12: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3’ 캡처

 

전 야구선수 김병현(사진)이 과거 연봉을 언급했다.

 

김병현은 지난 28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 시즌3’에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드러냈다.

 

이날 ‘도시어부3’ 장PD는 “김병현 선수 과거 연봉이 237억이 맞냐”고 물었다.

 

이에 김병현은 “아이”라며 멋쩍게 웃었다.

 

그러면서 “토탈 연봉이다”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그랬던 것 같다”고 시인했다.

 

그러자 개그맨 김준현은 “도시어부 배 한 대만 사주면 안 되냐”고 질문했다.

 

이를 들은 김병현은 “지금은 돈이 없다”고 거절했다.

 

또 “자선사업도 하고”라고 덧붙였다.


김찬영 온라인 뉴스 기자 johndoe9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