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홍지윤 “죽고 싶었다. 부담감 컸어"…무슨 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10-25 11:04:56 수정 : 2021-10-25 11:04: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가수 홍지윤(사진)이 ‘미스트롯2’ 출연 당시 부담감을 느꼈다고 밝혔다. 

 

홍지윤은 지난 24일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미스트롯2’를 추억했다.

 

이날 가수 은가은(본명 김지은)은 “1회 나가고 순위권에 오르겠구나 점지를 했냐”고 물었다.

 

이에 홍지윤은 “그때 실시간 검색어가 있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때 1위를 하고 알았다”라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프로그램이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고 있구나”라고 부연했다.

 

그러자 은가은은 “쟨 뭔데 센터지 싶었다”고 반응했다.

 

홍지윤은 “그때 죽고 싶었다. 너무 부담스러웠다”라고 털어놨다.

 

더불어 “빨리 촬영이 끝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부담감이 엄청 컸다"고 고백했다.

 

한편 홍지윤과 은가은은 지난 3월 종영한 ‘미스트롯2’에서 각각 ‘선(善)’과 7위를 기록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