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징역 6개월' 선고받은 사기범, 구속 직전 도주… 경찰 추적 중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10-14 09:50:11 수정 : 2021-10-14 09:50: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기 혐의로 재판을 받던 50대 남성이 실형을 선고받은 뒤 법정구속 직전 도주해 경찰이 쫓고있다.

 

14일 경찰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쯤 대전지방법원에서 사기 혐의로 법정에서 징역 6개월을 선고받은 50대 A씨가 법정구속 절차 중 달아났다.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은 A씨는 실형을 선고받은 뒤 감시가 소홀한 틈을 노려 법정을 빠져나간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법정 안에는 청원경찰이 있었지만 A씨가 달아나는 것을 막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전지법은 A씨가 도주한 지 3시간이 지나서인 오후 6시 30분쯤 대전경찰청에 공조를 요청했다. 대전경찰청은 대전지법 관할서인 둔산서 형사 등 인력 100여명을 긴급 투입해 A씨를 뒤쫓고 있다.  경찰은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A씨의 도주 경로 등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수갑은 차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