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전남대 민정준 교수, 의료영상분야 권위자로 우뚝

입력 : 2021-10-14 02:00:00 수정 : 2021-10-13 20:06: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남대학교 의과대학 핵의학교실 민정준 교수가 한국인 최초로 의료영상 분야 권위자로 올라섰다.

 

13일 전남대에 따르면 민 교수는 지난 5일 열린 세계분자영상학회(WMIS) 수상위원회에서 학회와 해당 분야의 학문발전에 공로가 가장 크다는 평가를 받으며, 만장일치로 펠로우에 선출됐다.

 

WMIS는 의료영상 분야의 첨단의 연구자들이 모이는 세계 최대의 학회로서, 전 세계 2000여명의 회원이 가입돼 있다.

 

WMIS 펠로우는 미국 31명, 독일 3명, 중국 2명이고, 네덜란드, 이스라엘, 일본은 각 1명으로 지금까지 전 세계에 39명에 지나지 않은데, 한국인으로서는 민 교수가 처음으로 선출됐다.

 

민 교수는 앞으로 학회의 장기발전 전략을 수립하고, 젊은 세대의 교육과 멘토링을 지원하는 역할 등을 하게 된다.

 

민정준 교수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분자 영상 학자다.

 

한국인 최초로 WMIS 이사는 물론 학술위원회, 추천위원회, 실행위원회, 합성생물학 흥미그룹 등에서 의장 또는 위원으로 활동했다. 2018년에는 차기 회장 후보에 추천된 바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