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경기도지사 국정감사 계획대로 받겠다…사퇴는 그 이후에”

입력 : 2021-10-12 15:02:13 수정 : 2021-10-12 15:02: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 지사 “대장동 관련 정쟁이 될 것이 분명하지만 지사로서 책임”
“오히려 대장동 개발사업 구체적 내용과 행정실적 설명하는 기회”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 수원=뉴시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정감사를 당초 계획대로 받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12일 이 지사가 경기도청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도지사로서 할 수 있는 범위까지 최대한의 책임을 다한다는 것이 제 입장”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이 지사는 “경기도 사무와 무관한 대장동 개발관련 정쟁이 될 것이 분명한 국감에 응하는 지사로서의 책임도 중요하지만 집권여당 대통령 후보가 더 중요하니 조기사퇴하고 대선에 집중하는 게 좋겠다는 당 지도부의 권유도 이해한다”고 말했다.

 

그는 “숙고한 결과 당초 입장대로 경기도 국감에 임하기로 했다”며 “대장동 개발과 화천대유 게이트 관련 정치공세가 예상되지만 오히려 대장동 개발사업에 구체적 내용과 행정실적을 설명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판단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후 사퇴시기 문제는 국감 이후 판단하고 말씀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많은 분들이 오해하고 계시는데 일부 언론과 정치세력들이 본질과 줄기는 빼고 지엽말단적인 사안들을 왜곡하고 가짜뉴스를 만들어서 개발사업에 문제가 있는 것처럼 주장하고 있어서 몇 가지만 말씀드리겠다”며 대장동 관련해 여러 의혹에 대해 반박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