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광동 옥수수수염차, 옥수수양말 신고 친환경에 한걸음 더

입력 : 2021-10-12 10:59:55 수정 : 2021-10-12 10:59: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광동옥수수수염차 무라벨’ 제품 출시와 함께 옥수수전분으로 만든 친환경 양말 ‘콘삭스’와의 컬래버 이벤트를 통해 친환경 행보를 이어간다고 12일 밝혔다.

 

광동 옥수수수염차 무라벨 제품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위한 친환경 활동에 동참하는 취지로 최근 선보였다. 1.25L 용량으로 온라인몰에서 구입 가능한 이 제품은 페트병에 라벨을 부착하지 않아 플라스틱 비닐 사용량을 줄이고 재활용 편의성을 높였다. 소비자는 음용 후 따로 라벨을 제거할 필요 없이 바로 분리 배출이 가능하다.

 

광동제약은 제품 출시를 기념해 친환경 의류 브랜드이자 사회적 기업인 콘삭스와의 컬래버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콘삭스는 옥수수섬유 활용 등으로 탄소배출감소에 기여하며, 제조 및 유통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환경 피해와 자원 낭비 최소화를 지향하는 브랜드로 알려져 있다. 옥수수섬유는 화석연료 사용량이 폴리에스터나 나일론섬유 대비 30%에 불과한 환경 친화적 원사라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