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친필 사인 담긴 ‘조던 카드’ 美 경매에서 32억에 팔려

입력 : 2021-10-12 10:48:34 수정 : 2021-10-12 10:48: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미국 골딘 옥션 경매에서 270만달러(한화 약 32억3000만원)에 거래된 조던 카드. 골딘 옥션 홈페이지 캡처

 

마이클 조던의 친필 사인 담긴 카드가 270만달러(한화 약 32억3000만원)에 팔렸다.

 

12일 미국 스포츠 전문 매체 ESPN에 따르면 미국 골딘 옥션 경매에서 조던의 친필 서명이 담긴 1997-1998시즌 패치 카드가 경매 사상 역대 최고가인 270만달러에 거래됐다.

 

종전 기록은 역시 조던 관련 카드로 210만달러(약 25억2000만원)였다.

 

해당 카드에는 조던이 실제로 입었던 유니폼과 친필 사인이 들어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주 조던이 미국프로농구(NBA) 신인 시절에 신었던 농구화가 미국의 한 경매에 등장했다. 약 100만달러(약 12억원) 이상에 팔릴 것으로 예상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