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백신 접종 후 돌파감염 사례 잇따라…6070대 절반 이상

입력 : 2021-10-12 07:00:00 수정 : 2021-10-11 16:23: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월 말 백신 접종 시작된 후
상당 시간 지나면서
백신 효과 떨어진 듯
기사 특정 내용과 무관함. 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 후 돌파감염된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연령대별로 보면 60~70대 비중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11일 서울시에 따르면 예방접종완료자 중 확진 추정 사례는 9일 기준 6730명이다.

 

60대가 1860명(27.6%)으로 가장 많고, 70대가 1576명(23.4%)로 뒤를 이었다. 60~70대 비중이 51%로 절반 이상을 차지한 셈이다.

 

2월 말 백신 접종이 시작된 후 상당 시간이 지나면서 백신 효과가 떨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30대 1254명(18.6%), 50대 807명(12%), 40대 652명(9.7%), 20대 506명(7.5%), 10대 75명(1.1%) 순으로 나타났다.

 

접종 완료 후 돌파감염이 잇따르며 정부는 지난 5일부터 백신 접종 완료 후 6개월이 지난 만 60세 이상 고령층 등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부스터샷 사전예약을 받고 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