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조지아서 7층 아파트 붕괴…10여 명 매몰

관련이슈 오늘의 HOT 뉴스

입력 : 2021-10-09 01:00:58 수정 : 2021-10-09 01:00:5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조지아 남서부 흑해 연안 도시 바투미에서 7층 주거용 건물이 붕괴해 10여 명이 매몰됐다.

스푸트니크 통신에 따르면 바흐탕 고멜라우리 조지아 내무부 장관은 8일(현지시간) "건물 잔해 아래 10∼15명이 있으며, 두 명은 전화로 연락이 됐다"고 말했다.

사망자 발생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으며, 여성과 어린이를 포함해 적어도 4명이 구조됐다.

붕괴한 건물은 총 12동의 아파트 단지 건물 중 하나로 인근 아파트 주민들은 모두 대피했다.

조지아 당국은 수색·구조 작업을 진행하는 동시에 건물의 붕괴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