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케이뱅크, 신용대출 최대 한도 '연봉 이내'로 축소

입력 : 2021-10-08 15:52:55 수정 : 2021-10-08 15:52: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최근 시중은행들이 잇따라 가계대출 한도 축소에 나선 가운데,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도 개인 신용대출 한도를 '개인 연 소득 범위 이내'로 제한한다.

8일 은행권에 따르면 케이뱅크는 이날부터 신용대출과 마이너스통장, 신용대출 가운데 중금리 대출 성격이 강한 '신용대출 플러스' 등 신용대출 관련 3개 상품에 대해 개인 한도를 연소득의 100% 이내로 적용하기로 했다.

케이뱅크는 지난 2일 각 상품의 최대 한도를 축소한 데 이어 이번에 개인 한도를 연소득 이내로 조정했다.

이는 금융당국의 가계대출 관리 강화 방침에 동참하는 차원으로 풀이된다.

현재 케이뱅크의 일반 신용대출 최대 한도는 1억5천만원, 마이너스통장 대출 최대 한도는 1억원이다. '신용대출 플러스' 상품의 최대 한도는 1억원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