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늘 날씨] 15일 태풍 찬투 간접영향… 제주·전남 비 소식

입력 : 2021-09-15 07:02:20 수정 : 2021-09-15 07:02:1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지난 14일(현지시간) 공개한 위성 사진에 제14호 태풍 ‘찬투’가 중국 상하이 동쪽 해상에 머물고 있다. AP뉴시스

수요일인 15일 태풍 ‘찬투’의 간접적인 영향으로 제주도와 전남권, 경남권에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기상청은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은 대체로 맑겠으나,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으로 크겠다. 이날 낮 최고 기온은 23~29도가 되겠다.

 

제14호 태풍 찬투는 이날 오전 3시 현재 서귀포 남남서쪽 약 360㎞ 부근 해상에서 시속 8㎞로 동남 동진 하는 중이다. 태풍의 간접적인 영향으로 이날 제주도에는 20~80㎜(많은 곳 산지 10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전남권과 경남권의 경우 5~30㎜, 강원영동은 5㎜ 미만의 강수량을 기록할 전망이다.

 

태풍의 북상에 따라 매우 강한 바람이 부는 지역도 있어 유의가 필요하다. 이날부터 17일 사이에 제주도는 순간 최대 풍속이 시속 125~145㎞에 달할 것으로 예보됐다. 남해안과 경상동해안 지역의 경우 순간 최대 풍속이 시속 110~125㎞로 불겠다.

 

남해상과 서해상에는 태풍특보 또는 풍랑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바람이 시속 45~95㎞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8m로 매우 높게 일겠다. 기상청은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고, 소형 선박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라고 밝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