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文, 9·11테러 20주년 맞아 “美의 동맹으로서 테러척결 노력에 적극 동참”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9-11 15:22:28 수정 : 2021-09-11 15:22: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 9·11 테러 20주년인 11일 “대한민국은 앞으로도 미국의 굳건한 동맹으로서 국제사회의 테러척결 노력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미국 국민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20년이 지났지만 그날의 충격과 기억은 수많은 이들의 가슴 속에 지워지지 않는 깊은 상처로 남아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어떠한 폭력도 평화와 포용을 넘어설 수 없음을 알고 있다. 이런 비극은 두 번 다시 발생해서는 안 될 것”이라며 “테러는 어떤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 어떤 목적도 무고한 시민들의 목숨보다 값지지 않다”고 강조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