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롯데, 한샘 인수 위해 3000억원 출자… LX하우시스와 경쟁

입력 : 2021-09-09 19:43:33 수정 : 2021-09-09 19:43: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롯데쇼핑이 한샘 지분 인수를 위한 출자를 결정하며 인수전 참여를 공식화했다.

 

롯데쇼핑은 사모펀드 운용사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가 한샘 인수를 위해 설립 예정인 경영참여형 사모집합투자기구(PEF)에 유한책임사원으로 참여하기 위해 2995억원을 출자한다고 9일 공시했다.

 

롯데쇼핑은 이사회 결의 이후 IMM PE에 출자확약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다만 “본건 PEF의 설립, 당사의 본건 PEF에 대한 참여 확정, SPC와 한샘 주주 간의 주식매매계약의 체결 및 거래종결 선행조건의 충족 등의 전제사항이 충족되지 않을 경우에는 출자를 이행하지 않게 될 가능성이 있다”고 부연했다.

 

롯데쇼핑은 홈인테리어 업계 1위 기업인 한샘과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쇼핑 부문 이외에도 하이마트, 건설 등과 협업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LX하우시스도 지난 6일 IMM PE가 설립 예정인 PEF에 3000억원을 출자해 전략적 투자자로 참여를 타진한다고 공시했다.

 

IMM PE가 한샘 인수를 위한 전략적 투자자로 롯데와 LX하우시스 중 어느 기업을 선정할지 주목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