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후배 트레이너 무차별 폭행한 20대 헬스장 업주 구속영장 신청

입력 : 2021-09-09 13:54:27 수정 : 2021-09-09 16:05: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자신이 운영하는 헬스장에서 후배 트레이너를 무차별 폭행한 20대 업주에게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후배 헬스 트레이너를 마구 때려 다치게 한 혐의(특수상해 등)로 20대 헬스장 업주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1일 광주 소재 자신이 운영하는 헬스장에서 후배 트레이너 B씨에게 주먹을 휘두르고 발길질을 하는 등 마구 때린 혐의다.

 

조사 결과 A씨는 'B씨가 헤어진 여자친구와 만나고 연락을 주고받는다'는 이유로 이 같은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앞서 B씨는 고소장에서 '휘두르는 아령에 맞았다'고 주장했으나, 경찰은 A씨가 아령 등으로 위협한 정황만 확인했다.

 

A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이날 오전 광주지법에서 열린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