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간동거' 김강민, 코로나19 확진…"스케줄 전면 중단. 센터서 치료 집중"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7-22 15:49:27 수정 : 2021-07-22 15:49: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강민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강민(사진)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김강민 소속사 이니셜 엔터테인먼트는 22일 “당사 소속 배우 김강민이 지난 2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김강민은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고, 이후 양성 반응 통보를 받았다”고 전했다. 

 

계속해서 “김강민은 현재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치료센터에 들어가 치료에 집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당사 역시 방역 당국의 지침에 적극 협조해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사과드리며,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강민은 지난 15일 종영한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 출연했다.

 

그는 MBC 새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 출연을 앞두고 있다.

 

다만 아직 촬영에는 합류하지 않아 작품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