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김재원 "추미애에 깊이 감사…꿩은 못잡고 바둑이만"

입력 : 2021-07-22 10:03:20 수정 : 2021-07-22 10:03:1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국민의힘 김재원 최고위원은 22일 '드루킹 댓글 여론조작' 공모 혐의로 김경수 전 경남도지사의 징역 2년이 확정된 데 대해 "추미애 전 대표님, 지금 대권주자님의 용단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대선에 꿩(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잡는 매가 되겠다고 나왔는데, 꿩은 못 잡고 바둑이 김경수만 잡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바둑이'는 드루킹 일당이 김 전 지사를 지칭했다는 은어다.

그는 "특검이 김 전 지사를 기소하는 데 크게 기여한 분은 당시 민주당 대표셨던 추미애 대표님"이라며 "이분께서 민주당을 비난한 댓글을 단 범인들을 잡겠다고 나서셔서 친히 경찰에 고발하고 특검까지 받아들이셔서 오늘에 이르렀다"고 소개했다.

김 최고위원은 "김 전 경남지사를 기소했던 허익범 특검도 기억해야 한다"며 "당시 수사팀 전원이 포렌식 기술을 배울 정도로 의지를 갖고 수사했다"고 평가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