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윤우진 "윤석열이 변호사 소개"…尹 "관여한 사실 없다"

입력 : 2021-07-19 16:31:15 수정 : 2021-07-19 16:31: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이 경찰수사를 받던 2012년 당시 윤석열 전 총장이 변호사를 소개해줬다고 주장한 가운데, 윤 전 총장 측은 "이에 관여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즉각 반박했다.

 

윤 전 총장 캠프는 19일 입장문을 내고 "논란이 된 2012년도에 이 모 변호사는 윤우진의 형사사건 변호인이 아니었다"며 "이 변호사에게 '윤우진의 이야기를 한 번 들어나 봐달라'고 부탁한 사람은 윤우진의 친동생인 윤대진 검사"라고 설명했다.

 

이어 "위 내용은 인사청문회 전후로 충분히 설명드렸던 내용으로서 당시 여당 의원들도 모두 수긍한 바 있다"고 밝혔다.

 

이날 뉴스타파 보도에 따르면 윤 전 서장은 지난해 말 진행한 인터뷰에서 뇌물수수 혐의로 경찰수사를 받던 2012년 당시 부장검사였던 윤 전 총장이 대검 중수부 출신 이남석 변호사를 소개했다고 전했다. 윤 전 총장은 윤대진 검사와도 친분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