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반도체 부족' 르노삼성자동차…이틀간 공장가동 중단

입력 : 2021-07-19 15:14:16 수정 : 2021-07-19 15:14: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르노삼성자동차가 차량용 반도체 부족으로 공장 가동을 멈췄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르노삼성차는 반도체 부품 공급 부족으로 이날부터 20일까지 이틀간 부산 공장 가동을 중단한다.

 

르노삼성차가 반도체 부족으로 공장을 멈춘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유럽 시장을 겨냥한 XM3(수출명 르노 뉴 아르카나)의 수출이 본겨화되면서 부품 공급난이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XM3는 프랑스·독일·이탈리아·스페인 등 4개 국가에서만 올 3월 사전 출시돼 좋은 반응이다. 지난달부터 유럽 28개국에서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