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과기정통부-방통위, KBS 다채널·이동형 시범방송 추진

입력 : 2021-07-20 03:00:00 수정 : 2021-07-19 14:26: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방송통신위원회는 하계올림픽 기간인 23일부터 지상파 UHD 방송기술인 ATSC 3.0을 활용한 다채널·이동형 시범방송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ATSC 3.0은 우리나라·미국·캐나다 등에서 채택한 차세대 지상파 방송 표준으로, 다채널, 이동 수신, 고화질, 방송·통신 융합 등이 장점이다. 이번 시범방송은 과기정통부와 방통위가 지난해 12월9일 공동으로 발표한 지상파 UHD 활성화를 위한 정책방안의 후속조치다. 

 

KBS는 다채널 시범방송을 통해 수도권 지역에서 신규로 송출되는 9-2채널을 금번 하계올림픽 기간동안 올림픽 전용채널로 편성하고, 올림픽 이후 연말까지는 다큐멘터리 등으로 편성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는 ATSC 3.0 수신 장비를 보급하여 시민, 유관단체 등으로 구성한 체험단의 다채널 이동 시범방송 체험을 지원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이번 다채널 시범방송은 다채널 방송 및 지상파 이동형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도입하기 앞서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실시하는 시범방송”이라며 “향후 방송사의 방송 준비상태에 따라 다채널·이동형 서비스 본 방송 실시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