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백석산 전투 치르고… 70년 만에 가족 품에

입력 : 2021-07-16 20:00:00 수정 : 2021-07-16 19:00: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강원 양구 발굴 6·25용사 시신
故 박부근 이등상사로 확인돼
81세 여동생 “오빠 찾아 감사”
고 박부근 이등상사의 유해를 수습할 당시 함께 발견된 유품들. 국방부 제공

6·25전쟁에 참전했던 국군 용사의 유해가 70년 만에 가족 품으로 돌아간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국유단)은 2016년 10월 7일 강원 양구군 백석산에서 발굴된 전사자 신원을 고 박부근 이등상사로 확인했다고 16일 밝혔다.

박 이등상사는 1929년 8월 경북 구미시 산동면 백현리에서 2남 1녀 중 장남으로 태어났다. 21세가 되던 해인 1950년 6·25전쟁에 참전, 백석산-어은산 전투(1951년 9월 30일∼10월 28일)에서 전사한 것으로 추정된다. 고인의 형제 중 유일한 생존자인 여동생 박귀선(81)씨는 “오빠의 전사 소식을 접하고 가족들 모두 안타까움과 슬픔에 긴 세월을 보냈고, 살아생전에 오빠를 찾아 현충원에 보내드렸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이번에 그 바람이 이루어져 너무도 감사하다”고 소회를 전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