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재명 “국민의힘 대단한 선택… 기성 정치에 대한 심판”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1-06-11 15:24:09 수정 : 2021-06-11 16:33: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당 대표에 축하 인사
이재명 경기도지사. 뉴시스

여권 유력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민의힘 이준석 신임 당 대표에게 “30대 0선 대표가 제1야당을 합리적 정치세력으로 변모시키길 기대한다”며 축하 인사를 건넸다.

 

이 지사는 1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국민의힘) 당원과 지지자들께서 대단한 선택을 하셨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선출 결과는) 이준석 대표에 대한 선택이기도 하지만, 기성의 정치에 대한 심판이기도 하다”며 “민심에 대한 두려움을 다시 한 번 절감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우리 민주당은 기성 정치의 구태를 얼마큼 끊어냈는지 돌아본다”며 “정치적 유불리를 완전히 걷어내고 민의가 충돌하는 어떠한 주제라도 회피하지 않고 논쟁하는 자세를 보이고 있는지, 청년의 언어로 공감하고 소통하고 있는지, 혹 그들을 가르치려 들지는 않는지 반성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긴장된다”며 30대 당 대표가 이끌 국민의힘에 선의의 경쟁을 제안했다. 그는 “경쟁상대의 변화는 가장 큰 위협임과 동시에 또한 함께 발전할 수 있는 가장 큰 기회”라며 “그래서 기분 좋은 긴장감”이라고 말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페이스북 캡처

이어 “변화는 말이 아닌 행동으로 증명하는 것”이라며 “국민의 삶을 보호하기 위해, 국민의 명령에 부응하기 위해 어떻게 해야 하는지 해법을 내놓아야 하고 무엇보다 가능한 일부터 즉시 실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단 한 순간도 주권자를 우습게 보지 않는 태도, 국민의 삶을 바꾸는 유능한 개혁만이 국민의 매서운 눈초리를 되돌릴 수 있을 것”이라며 “민주당은 어려울 때마다 고비를 극복하고 두려운 도전을 현실로 성취해온 소중한 역사적 경험을 갖고 있다. 저부터 혁신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오상도 기자 sdo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