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국민의힘 전당대회 당원 투표율 최종 45.36%…역대 최고

입력 : 2021-06-10 20:21:24 수정 : 2021-06-10 20:21:2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최종 승자는 11일 전당대회에서 발표
국민의힘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주호영(왼쪽부터), 홍문표, 나경원, 조경태, 이준석 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중구 태평로 TV조선 스튜디오에서 열린 토론회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국민의힘 차기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한 당원 투표가 최종 투표율 45.36%로 마감됐다. 이는 2011년 현재와 같은 선거인단 체제의 전당대회 사상 최대 투표율이다.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오후 6시 최종 집계 결과 모바일 투표와 자동응답시스템(ARS) 투표를 합친 당원 투표율은 45.36%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당 내에서는 첫날 투표율이 무섭게 치솟으면서 50%선을 넘을 것이라고 예상했지만 이에는 미치지 못했다.

 

국민의힘은 지난 7~8일 이틀 동안 당원 선거인단을 대상으로 한 모바일 투표를, 9~10일 모바일 투표에 참여하지 않은 선거인단을 대상으로 한 ARS 투표와 함께 국민여론조사를 진행했다.

 

이번 전당대회는 선거인단 투표 70%, 국민여론조사 30%의 비율로 반영되고, 최종 승자는 11일 전당대회에서 발표한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