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마음의 소리’ 조석, 폐결핵 투병 근황 “흡연이 가장 문제…금연해라”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6-07 18:05:01 수정 : 2021-06-07 18:33: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유명 웹툰 ‘마음의 소리’의 작가 조석(사진)의 뜻밖의 근황이 알려졌다.

 

조석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갑자기 팔자에도 없던 많은 약이 생겨버렸다”고 운을 뗐다.

 

그는 “건강검진을 받고 폐결핵 소견이 있어 정밀검사를 해 봤더니 덜컥 확진을 받았다”며 “스트레스받았던 것도 있었겠지만 흡연이 가장 문제였을 것”이라고 스스로 내다봤다.

 

결핵은 폐를 비롯한 장기가 결핵균에 감염돼 발생하는 질환으로, 가장 흔한 증상으로는 기침과 발열, 체중 감소, 식욕 부진 등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석은 “그래도 약 잘 먹으면 낫는다고 하더라”면서 “근데 복용 첫날부터 부작용이 터져버렸다. 응급실 갔더니 정신이 없다”고 현재 상황을 전했다.

 

그러면서 “일하면서 결핵약 드시는 분들은 정말 존경한다”며 “저처럼 바보같이 담배 오래 피우지 말고 금연해라”라고 강조했다.

 

한편 조석은 2006년 웹툰 ‘마음의 소리’로 데뷔해 14년간 네이버 웹툰에서 꾸준히 작품을 연재했다. 이후 웹 드라마로 및 만화로도 제작되며 인기를 이어갔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사진=조석 인스타그램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