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쌀요리 경연대회 개최로 소비촉진 기대

입력 : 2021-06-08 03:00:00 수정 : 2021-06-07 15:08:4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우리 쌀의 변신, 다양한 레시피가 한자리에!
쌀요리 경연대회 출품작 쌀케이크를 둘러보는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오른쪽 4번째) aT 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 이하 aT)는 지난 4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새로운 레시피 발굴을 통한 우리 쌀 홍보와 소비 촉진을 위하여 ‘2021 쌀요리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aT는 해마다 감소하고 있는 쌀 소비를 활성화하고, 쌀에 대한 소비자 인식 변화를 위하여 일상생활에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건강한 쌀요리 레시피를 개발하고 우수 조리사를 발굴하기 위해 경연대회를 열었다.

 

이번 대회에는 조리전공 대학생, 전문 요리사, 일반인 등 총 52팀, 200여 명이 참가하여 쌀을 이용한 ▲단품 요리 ▲제과·디저트 ▲전통주·전통차 ▲떡·한과·폐백 부문으로 나누어 열띤 경연을 펼쳤다.

 

최종 수상은 라이브 경연에서 충청대학교 ‘쌀 심은데 쌀난다’팀이, 전시 경연에서 전통주연구개발원 ‘쌀이 최고’팀이 대상(농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쌀요리 경연대회 시상식

최우수상(aT 사장상)은 라이브 경연에서 신진과학기술고등학교 ‘보리보리쌀’팀과 충청대학교 ‘이게 무야호’팀이, 전시 경연에서는 국제대학교 ‘KJ H’팀과 한국식품공예연구원 ‘플라워 케이크’팀이 선정되었다.

 

특히, 올해는 쌀요리와 더불어 자급률이 낮아 절대 부족 품목으로 관리하는 콩과 밀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우리콩·밀을 활용한 밀보리 콩떡 샌드위치, 두부 스테이크, 포두부 잡채, 두부 티라미수, 콩고기 꿔바로우 등을 전시하여 눈길을 끌었다.

 

이 외에도 코로나19 방역 수칙 준수하에 무대 행사로 전통주 명인과 떡 명인을 초청하여 현장 제조 시연회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김춘진 사장은 “이번 경연대회가 다양한 쌀요리 레시피 보급을 통해 우리 쌀의 소비 확대와 생산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기반 마련에 기여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