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30세 미만 장병’ 백신 접종 시작… 7월 16일까지 완료 ‘속도전’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1-06-07 11:30:00 수정 : 2021-06-07 13:38:5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8월 한·미연합훈련 실시 전 집단면역 가능할 듯
30세 미만 장병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7일 해병대사령부 승파관(실내체육관)에서 장병이 화이자 백신을 맞고 있다. 국방부 제공

30세 미만 장병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7일 시작됐다.

 

국방부는 이날부터 내달 16일까지 전국 91개 군 접종기관에서 30세 미만 장병들에 대한 화이자 백신 1·2차 접종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화이자는 1차 접종 후 3주 정도 간격을 두고 2차 접종이 가능하다. 접종 동의자는 군 병원, 사단급의무대 등 91개 군 접종기관에서 주사를 맞는다.

 

접종 대상자는 지난 3일 기준 접종에 동의한 35만8000여명이다. 30세 미만 장병 총인원인 41만4000여명의 약 86.5%에 해당한다.

 

30세 미만 장병 중 전역예정자(전역 전 휴가자)도 본인이 희망하면 소속 부대의 접종 계획에 따라 부대로 복귀해 백신을 맞을 수 있다.

 

내달까지 30세 미만 접종이 완료되면 군병원 종사자, 30세 이상 장병(해외파병 포함), 주한미군 내 카투사까지 포함해 전군 약 55만4000명 가운데 87%에 해당하는 48만3000명이 접종을 받게 된다.

30세 미만 장병에 대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7일 해병대사령부 승파관(실내체육관)에서 장병이 백신 접종 전 사전 유의사항 교육을 받고 있다. 국방부 제공

군내 코로나19 예방접종율 목표인 80%를 웃도는 수치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차 접종을 한 30세 이상 장병 11만7000여명도 내달 19일부터 8월 6일까지 2차 접종을 받을 계획이어서, 군내 집단감염 발생 가능성을 크게 낮출 것으로 보인다. 8월 하반기 예정된 한·미연합훈련을 앞두고 집단면역이 가능할 것으로 관측된다.

 

박병진 기자 worldp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