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양지은 "'미스트롯2' 상금 1억 5천만원 바로 입금돼…부상 자동차는 렌털이더라"(백반기행)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6-05 16:10:28 수정 : 2021-06-05 16:10: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트로트 가수 양지은이 서바이벌 프로그램 ‘미스트롯2’의 상금과 부상에 대한 비화를 밝혔다.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이하 백반기행)’에서는 게스트로 출연한 양지은이 허영만과 함께 경상남도 하동과 전라남도 광양의 맛집을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허영만은 ‘미스트롯2’에서 진(眞)을 차지한 양지은에게 “1위가 되면 상금이나 부상이 있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양지은은 “상금 1억5천만원과 자동차, 안마기, 화장품 등의 선물을 받았다”며 “상금은 바로 입금됐다”고 말했다.

 

부상으로 주어지는 자동차의 경우 “기한이 있는 거로 안다. 아직 안 받아봐서 잘 모르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제가 연반인이라 어디까지 말해야 할지 선을 모르겠다. 그래서 자꾸 입을 닫게 된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허영만이 “결국에는 다 드러나는데 감추면 사람이 이상해진다”고 하자, 양지은은 “주는 줄 알고 신중했는데 렌털이더라”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한편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경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bona@segye.com

사진=양지은 인스타그램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