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첵스 파 맛’ 먹은 태연…“무려 내 스타일” 시식평 공유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0-07-17 15:55:30 수정 : 2020-07-17 15:55:2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태연(사진·본명 김태연)이 농심 켈로그의 ‘첵스 파 맛’ 시식평을 공유했다.

 

17일 태연은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정 판매 중인 첵스 파 맛 제품을 찍은 사진과 함께 “궁금한 건 못 참지”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그는 “무려 내 스타일”이라며 “이게 무슨 맛이 나냐면 양‘파’링 맛이 난다”고 평가했다.

 

첵스 파 맛은 오곡으로 만든 시리얼에 혼합 야채를 넣어 파 맛이 나게 만든 제품으로, 출시가 되자마자 큰 화제를 일으켰다.

 

태연의 시식평을 본 누리꾼들은 관련 기사 댓글에서 “태연이 맛있다고 하니 궁금해 진다”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정윤지 온라인 뉴스 기자 yunji@segye.com

사진=태연 인스타그램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