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스포츠 베팅 사행성 논란…합법적인 곳은 없을까?

입력 : 2018-11-10 03:00:00 수정 : 2018-11-09 11:56: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승부 예측 게임을 즐길 수 있는 합법적인 온라인 베팅 사이트 ‘스포플레이’가 이달초 업그레이드 버전을 발표하면서 스포츠 토토 시장에 또다시 관심을 끌고 있다.

온라인 베팅 사이트는 스포빌이 개발하고 서비스하고 있는 스포츠 포털 사이트 ‘스포플레이’는 국내 유일 게임물관리위원회에 정식적인 허가를 받은 합법적 스포츠 베팅 게임이다.

스포빌에서 개발된 ‘스포플레이’는 축구, 야구, 농구 등 스포츠 승부를 예측하는 과정을 함께 즐길 수 있어 빠르게 유저들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그동안 인터넷 스포츠 베팅은 불법 도박 및 사행성으로 논란을 빚어왔지만 스포플레이는 지난 2014년 게임물 등록 및 허가를 받은 곳으로 이 같은 변질 우려를 사전에 차단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한편 스포빌은 최근 프로야구 전 삼성 라이온스의 양준혁 선수를 대표 모델로 활동하고 있으며, 수익금의 일부는 양준혁 재단에 기부하고 있어 사회적 책임에도 힘쓰고 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