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사상체질의학은 사상체질에 대해서 정확히 모르는 사람들도 태음인, 소음인이라는 말과 '태양인 이제마' 라는 드라마로 인해 다들 한번쯤은 접해본 우리 일상생활에 친숙한 의학이론이다. 사상체질이 요즘 새롭게 부각되면서 다양한 응용이 일어나고 있는데, 사상체질에 입각한 공부법이라든지, 사상체질 다이어트, 사상체질 음식궁합 심지어 사상체질로 보는 직장 내 상사 대처법이라는 책이나 글 등도 읽혀지고 있다.

사상체질 의학은 1894년 동무 이제마 선생이 창안한 한민족 고유의 체질 의학으로 사회생활 속에서의 인간을 강조한 게 특이하다.
인간을 태양인 태음인 소양인 소음인 네 체질로 구분하고 체질에 따른 생리와 병리를 달리 규정해 동일한 질환을 앓고 있더라도 체질에 따라 다른 치료를 적용해야 한다는 게 다른 의학과 차별화된다.
한의학에서 말하는 체질은 알레르기 체질, 산성체질, 허약체질, 건강체질 등에서 표현되는 '체질'과는 완전히 다른 개념이다. 타고날 때부터 장부의 균형에 의해 4가지 체질 중 한 가지를 갖게 되고, 이 체질은 평생 죽을 때까지 변하지 않는다는 것이 한의학의 사상체질이다. 또 이 체질에 따라 사람의 병이나 치료뿐만 아니라 성격, 사회성, 재능도 달라진다는 것이다. 한방에서 체질을 중요시하는 이유는 두 가지 때문이다. 먼저 한의사의 입장에서는 치료의 편리성 때문이다. 환자의 다양하고 복잡한 증상들을 체질이란 4개의 카테고리 속에 놓고 치료를 하면 근본적이면서도 편리한 치료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환자의 입장에서 체질이 중요한 것은 일상생활의 섭생 때문이다.

사상체질의학에서는 체질을 감별하는 방법은 얼굴의 형과 눈, 코, 귀, 입의 형태와 크기를 관찰하고, 몸의 체형이 상체가 발달이 되었나 하체가 발달이 되었는가를 관찰하며, 원래 가지고 있는 성격, 재능을 물어보며, 평소의 수면, 대소변, 식욕, 소화 정도가 어떠한가 생리적 현상과 병이 들었을 때에 나타나는 특성을 물어 보아 병리적 현상을 알아봄으로써 위의 모든 내용을 총체적으로 판단을 하여 체질감별을 한다. 요즘에는 위의 내용을 사상체질 감별설문지, 사상체질감별 프로그램, 인터넷상의 프로그램으로 체질진단을 하기도 한다. 또는 침을 놓아서 반응을 보거나 약물테스트 법으로 체질을 응용하기도 하며, 마지막으로 체질을 확진 하는 방법은 사상체질의 병에 맞는 사상체질 한약처방을 복용하여 반응을 보아서 확인을 하는 것이 가장 정확하다. 요즘은 사상체질을 감별하기가 점점 어려워지고 있다. 전형적인 체질인 경우에는 큰 문제없이 감별이 되고 치료효과도 빠르지만 상당수에 있어서는 문명사회의 급속한 변화, 식생활의 인스턴트화, 대기, 수질, 토양의 오염에 의한 환경적 변화에 적응을 하다 보니 체질을 판단하기가 점점 어려워진다.

나는 어떤 체질이며, 어떤 음식을 조심해야 하나? 한방진료를 받는 환자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질문 가운데 하나이다. 체질의학이 세상에 나오기 이전에는 모든 사람들은 같은 생리와 병리, 기전을 가졌다고 봤다. 하지만 조선 한의학자 이제마 선생의 사상의학이 나오면서 체질을 구분했고, 체질에 따라 질병 및 특징을 분류했다. 요즘에는 일반인들도 건강을 위해서는 체질별로 음식을 가려 먹어야 하다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일반인들도 '서로 비슷한 체질이라고 생각되는 사람들은 병에 걸리는 경향도 비슷하다는 점과, 매번 먹을 때 탈나는 음식이 같다.'라는 점 때문에 체질의 존재에 대해서는 수긍을 하는 편이다.
문제는 체질을 어떻게 감별하느냐는 것. 외모나 성격 등을 고려해 체질을 감별하는 방법을 소개한 책들이 많은데 이것을 재미로 읽다 보면 이 체질의 성격이 나에게 맞는 것 같기도 하고, 저 체질의 성격이 맞는 것 같기도 해 혼란스럽다.
이런 점 때문에 한의학계는 체질감별을 위한 객관성 있는 자료를 얻기 위해 설문을 작성해 통계를 모으기도 하고 진단기기를 응용하는 방법도 시도되고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는 일반인이 이를 이용해 쉽고 정확하게 감별할 수 있는 것은 절대 아니다.

송파구 송파동(석촌역)에 위치한 사상체질 전문한의원 해밀한의원 차성일 원장은 “현재까지 방법 중 체질 감별에 있어 가장 정확한 방법은 접촉반응분석법(Contact Reflex Analysis, CRA)을 통한  근력테스트로 취약장부를 찾을 수 있고 색깔 반응으로 통한 체질감별법은 체질진단에서 체질판별 오류를 현저히 줄일 수 있으며, 체질 판별이 되면 Vial(일반적으로 작은 시약병을 일컬음, 한약의 정보가 들어 있음)로 알맞은 약물을 처방한다.”라고 조언한다.

또한 사상의학은 체질별로 제각기 장점과 단점이 있으며 좋은 체질과 나쁜 체질이 있다고는 보지 않는다. 다만 체질에 따라 취약한 면이 있으므로 이를 잘 파악해 균형을 잡을 수 있는 섭생을 실천하라고 전한다.

<도움말=해밀한의원 차성일 원장>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김남주 '매력적인 볼하트'
  • 안현모 '부드러운 진행'
  • 에스파 카리나 '시크한 공항 패션'
  • 레드벨벳 조이 '빛나는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