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코로나19 음성이던 신성록, 3일 만에 확진 판정 “일정 미루고 치료 집중할 것”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1-04-28 17:46:23 수정 : 2021-04-28 17:46:4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신성록(사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신성록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28일 “신성록이 지난 27일 자가격리 중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23일 신성록은 함께 뮤지컬에 출연중인 배우 손준호의 확진 소식을 접한 직후 검사를 진행했고 다음 날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후 신성록은 검사 결과와 상관없이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태였다. 

 

하지만 자가격리 중 컨디션 이상을 느낀 신성록은 재검사를 받았고 최종적으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신성록은 당분간 일정을 미루고 코로나19 치료에 집중할 계획이다.

 

한편 신성록은 현재 SBS ‘집사부일체’에 고정 출연 중이다. 확진 판정을 받은 손준호와 뮤지컬 ‘드라큘라’에 캐스팅되며 맹연습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