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불타는 청춘’ 조하나, 강경헌과 목포 추억 여행…“다음엔 남자와 오자”

입력 : 2020-01-14 23:30:50 수정 : 2020-01-14 23:31: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전남 목포를 찾은 조하나(오른쪽)와 강경헌이 목포해상케이블카를 타며 즐거워하고 있다. SBS 캡처

 

 

배우 조하나(48)와 강경헌(45)이 전남 목포로 추억 여행을 떠났다.

 

14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은 두 여자의 목포 여행기를 보여줬다.

 

목포 출신인 조하나는 아버지가 운영했던 양장점을 떠올리며 과거를 회상했다.

 

목포역에 도착한 두 사람은 조하나가 살던 옛집과 조하나 아버지의 양장점 터를 잡았다. 예전보다 훨씬 좁아진 역 광장과 목포 오거리는 세월의 흐름을 보여줬다.

 

조하나의 모교인 북교초등학교도 방문했다. 두 사람은 어린 후배들과 즉석 만남을 가졌다. 조하나는 “1984년에 여기를 졸업했다”며 긴 세월을 회상했다.

 

조하나와 강경헌은 목포해상케이블카에 올랐다. 유달산에 올라 목포 전경을 감상한 이들은 “다음에는 꼭 남자랑 오자”며 아쉬움을 달랬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고현정 '여전한 동안 외모'
  • 천우희 '하트 여신'
  • 카즈하 '청순 미모'
  • 정호연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