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마리나산업 거점도시로 발돋움

안섬지구 호텔 건립 투자 협약
1000억 투입 2019년 준공 계획
왜목항엔 요트관광·레저시설 구축

충남 당진이 휴양과 해양 레저스포츠가 어우러진 중부권 핵심 마리나항으로 발돋움한다.

당진시는 20일 ㈜흥해당진타워·제이엠씨비엑스㈜와 안섬지구 내 관광·레지던스 호텔건립 투자협약을 맺었다.

이에 따라 흥해당진타워와 제이엠씨비엑스는 송악읍 고대리 안섬지구 3만1154㎡ 부지에 약 1000억원을 들여 2019년까지 20층 규모의 관광호텔 3동, 95실의 레지던스 1동, 3층 연수원 1동을 건립한다. 
2019년까지 당진시 송악읍 고대리 안섬지구에 약 100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건립될 예정인 20층 규모의 관광호텔 조감도.

당진시는 안섬지구를 천혜의 해양공원, 해양 마리나를 이용한 레저활동, 국내외에서 흔히 볼 수 없는 특별한 가족이벤트가 있는 가족체류형 관광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안섬지구 일대 충남 서북부산업단지는 매년 2000여 명의 외국 바이어들과 외국 관광객 등의 호텔 수요가 확보된 곳으로 사업이 완료되면 관광활성화가 기대된다.

앞서 해양수산부는 지난 18일 당진 왜목항 일대를 경기 안산 방아머리, 전남 여수 웅천, 부산 해운대 운촌 등 4곳과 함께 거점형 마리나항 개발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했다.

마리나항은 요트 등 레저 선박 계류장에 관광·레저시설을 갖춘 항구다. 사업 대상지 선정에 따라 당진 왜목에는 앞으로 국비 300억원을 포함, 총 614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육상 180척, 해상 120척 등 모두 300척의 요트 등이 계류할 수 있는 시설과 방파제(615m), 호안(470m) 등을 갖춘다. 클럽하우스와 숙박·휴양시설, 상가 등도 들어서게 된다.

충남도는 오는 2020년까지 모두 1000척 이상의 요트 등을 수용할 항만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당진=김정모 기자 race121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척추 뒤틀리고 팔 잘라내고 '나는 스턴트 배우입니다'
  • 영국 출신 여성 스턴트 배우가 작품 촬영 중 당한 부상으로 온몸이 망가진 사진을 공개해 네티즌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화려한 작품 속, 배우를 대신해 위험한 장면에 몸을 던지는 스턴트 배우의 현실을 적나라하게 드러내 보는 이의 안타까움을 자..
  • 서인영 "감정적 태도로 물의 일으켜 반성"
  • 가수 서인영이 JTBC 님과 함께2 해외 촬영 중 욕설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공식 사과했다.서인영의 소속사 스타제국은 19일 보도자료를 통 금일 오전 익명으로 게재된 글과 관련해 확인한 결과, 우리 측 불찰이 맞고 현지에서 문제가 있었다며 공개된 영상..
  • SBS '피고인', '낭만닥터' 잇는 문제작 될까
  • 낭만닥터 김사부 후속으로 방영되는 피고인이 씁쓸한 사회현실을 건드린다. 부패한 권력층의 민낯이 들춰진 요즘, 피고인이 공감되는 메시지를 전할지 주목된다.19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피고인(극본 최수진..
  • 메시, '가짜 인터뷰' 매체 비판···"한 적 없다"
  •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30)가 자신이 하지도 않은 인터뷰 기사를 실은 매체에 대해 비판하고 나섰다.스페인 매체 스포르트는 19일(한국시간) 메시의 매니지먼트사인 레오 메시 매니지먼트(LMM)가 성명을 통해 메시는 코치 매거진이라는 매체와 인터뷰한..
  • 다카하기, 도쿄 이적설···하대성은 임대 검토
  •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FC서울의 일본 출신 미드필더 다카하기(31)가 이적설이 제기됐다.일본 매체 스포츠호치 등 복수의 매체는 19일 일본 프로축구 J리그 FC도쿄가 다카하기 영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스포츠호치는 복수의 관계자를 인용해 FC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