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SM엔터, 수백억 역외탈세 포착

홍콩등에 유령회사 세워 해외공연 수익금 은닉
국세청, 특별 세무조사

국세청이 국내 1위 연예기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역외 탈세 등으로 수백억원의 세금을 탈루한 혐의를 포착해 강도 높은 특별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19일 사정당국과 국세청 등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은 지난 18일 서울 강남구 SM엔터테인먼트 본사에 30여명의 조사 인력을 투입, 역외 탈세 등에 대한 회계장부 등 세무자료를 확보했다. 국세청 직원들은 SM엔터테인먼트 임원급 사무실에서도 자료를 제출받은 것으로 전해져 조사가 강도 높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은 ‘검찰의 중앙수사부’에 해당하며 특별 세무조사만을 담당한다.

국세청은 세무조사에 대한 사전 통지 없이 바로 SM엔터테인먼트 조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기본법에 따르면 국세청은 정기 세무조사의 경우 조사 시작 10일 전에 조사 목적 등을 사전 통지하지만, 증거 인멸 등으로 조사 목적이 달성되기 힘들 것으로 판단할 경우 조사 당일 통지와 함께 특별 세무조사에 곧바로 착수한다.

SM엔터테인먼트는 유명 가수 이름으로 홍콩 등 조세회피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세운 뒤 미국, 일본 등 해외 공연으로 번 수익금을 국내에 신고하지 않고 페이퍼컴퍼니에 은닉해 세금을 탈루한 것으로 알려졌다. SM엔터테인먼트가 탈루한 세금 규모는 수백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국세청은 세무조사를 통해 SM엔터테인먼트의 조세 포탈 혐의가 짙을 경우 검찰에 고발조치할 방침이다. 또 다른 유명 연예기획사로 조사가 확대될 가능성도 크다. 사정당국 관계자는 “이번 세무조사는 이수만 대표가 타깃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정기 세무조사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1995년부터 TV프로그램 제작, 신인 발굴, 음반 기획 등을 병행해왔다. 남성 5인조 H.O.T, 여성 3인조 S.E.S로 성공하면서 음반 업계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다졌다. 이후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f(x) 등 걸출한 스타와 그룹으로 연이어 잭팟을 터뜨리며 한류 열풍을 주도했다.

이귀전·조현일 기자 frei592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6살 도둑, 11살 소년이 쏜 총에 맞아 사망
  • 16살 도둑이 집에 있던 11살 소년이 쏜 총에 맞아 현장에서 사망하는 사건이 미국에서 발생했다.3일(현지시간) 미국 폭스TV는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카운티에 사는 11세 소년이 집에 침입한 16세 용의자를 총으로 쏴 용의자가 현장에서 사망했다고 보도했..
  • '슈퍼스타K 7' 가인, '악마의 편집' 폭로
  • Mnet 슈퍼스타K 7 제작진이 가인의 폭로로 불거진악마의 편집 논란에공식입장을 밝혔다.가인은 지난 3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 7에 특별 심사위원으로 출연했다.방송에서 그는 한 출연자에 대해다른 심사위원들과 달리 냉정한 평가를 하며 불합격 판..
  • 김소연·곽시양, 야구 때문에 다툰 사연은?
  • MBC 우리 결혼했어요 시즌4에 새로 투입된 가상부부 곽시양김소연이 첫 녹화를 순조롭게 진행했다.곽시양과 김소연은 최근 녹화에서 신혼집에 아기자기한 방 꾸미기에 나섰다. 이날 이삿짐을 풀던 곽시양은 김소연이 가져온 LG 트윈스 야구복을 보고..
  • 강정호, 대타로 나와 1안타·1타점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대타로 경기에 나와 1안타, 1타점을 올렸다.강정호는 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방문경기에서 2-4로 뒤진 7회초 무사 2루에서 투수 안..
  • 프로농구 속임 동작 금지··· 플라핑 파울 강화
  • 2015-2016 시즌 프로농구에서는 심판이나 관중을 속이는 동작인 플라핑(flopping)에 대한 제재가 강화된다.한국농구연맹(KBL)은 4일 서울 논현동 KBL센터에서 규칙 설명회를 열고 새 시즌에 강화되거나 달라지는 규칙을 소개했다.플라핑은 파울을 유도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