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SM엔터, 수백억 역외탈세 포착

홍콩등에 유령회사 세워 해외공연 수익금 은닉
국세청, 특별 세무조사

국세청이 국내 1위 연예기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역외 탈세 등으로 수백억원의 세금을 탈루한 혐의를 포착해 강도 높은 특별 세무조사에 착수했다.

19일 사정당국과 국세청 등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은 지난 18일 서울 강남구 SM엔터테인먼트 본사에 30여명의 조사 인력을 투입, 역외 탈세 등에 대한 회계장부 등 세무자료를 확보했다. 국세청 직원들은 SM엔터테인먼트 임원급 사무실에서도 자료를 제출받은 것으로 전해져 조사가 강도 높게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은 ‘검찰의 중앙수사부’에 해당하며 특별 세무조사만을 담당한다.

국세청은 세무조사에 대한 사전 통지 없이 바로 SM엔터테인먼트 조사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국세기본법에 따르면 국세청은 정기 세무조사의 경우 조사 시작 10일 전에 조사 목적 등을 사전 통지하지만, 증거 인멸 등으로 조사 목적이 달성되기 힘들 것으로 판단할 경우 조사 당일 통지와 함께 특별 세무조사에 곧바로 착수한다.

SM엔터테인먼트는 유명 가수 이름으로 홍콩 등 조세회피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세운 뒤 미국, 일본 등 해외 공연으로 번 수익금을 국내에 신고하지 않고 페이퍼컴퍼니에 은닉해 세금을 탈루한 것으로 알려졌다. SM엔터테인먼트가 탈루한 세금 규모는 수백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국세청은 세무조사를 통해 SM엔터테인먼트의 조세 포탈 혐의가 짙을 경우 검찰에 고발조치할 방침이다. 또 다른 유명 연예기획사로 조사가 확대될 가능성도 크다. 사정당국 관계자는 “이번 세무조사는 이수만 대표가 타깃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정기 세무조사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1995년부터 TV프로그램 제작, 신인 발굴, 음반 기획 등을 병행해왔다. 남성 5인조 H.O.T, 여성 3인조 S.E.S로 성공하면서 음반 업계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다졌다. 이후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f(x) 등 걸출한 스타와 그룹으로 연이어 잭팟을 터뜨리며 한류 열풍을 주도했다.

이귀전·조현일 기자 frei592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동물원 낙타한테 팔 물린 소녀, 배상금은?
  • 동물원 구경 중 낙타에 물린 미국의 한 소녀가 동물원으로부터 우리 돈 2억원이 넘는 손해배상금을 받게 됐다.지난 23일(현지시간) 미국 로어노크 타임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작년 5월말 버지니아주의 한 동물원에 놀러 간 매디슨 홀란드(당시 10세여)가..
  • 설리, 로리타 의혹에 브랜드 왜곡까지
  • 전 에프엑스 멤버 설리의 SNS를 통한 파격 행보가 계속되는 가운데 이번엔 로리타 논란이 불거졌다.설리가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구하라와의 우정 사진이 발단이 됐다. 설리는 인스타그램에 하라찡이랑 우정 사진, 사랑하는 하라찡이라는..
  • '억대 사기혐의' 이주노, 공판 연기 요청
  • 억대 사기 혐의로 기소된 가수 이주노의 6번째 공판이 2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렸다.이날 법정에 모습을 드러낸 이주노는 피해자와 합의할 시간이 더 필요하다며 공판 연기를 요청했다.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여 오는 10월5일로 공판을 연..
  • '등판 1위' 한화 권혁, 1군 엔트리 말소
  • 한화 이글스 왼손 투수 권혁이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한화 구단은 24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릴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 넥센 히어로즈전을 앞두고 1군 엔트리를 조정했다.이날 1군에서 말소한 권혁은 시즌 66경기에 등판, 6승 2패 13홀드 3세..
  • 도쿄 올림픽 야구 경기 장소는 후쿠시마?
  • 2020 도쿄 올림픽에서 정식종목으로 돌아오는 야구와 소프트볼 일부 경기를 일본 후쿠시마 현에 유치하려는 움직임이 일본에서 한창이다.동일본 대지진과 센다이 지역 소식을 전문으로 다루는 일본 신문 가호쿠신포(河北新報)는 24일 자민당 후쿠시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