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판사, 로스쿨 강연 중 "여자 변호사는 예뻐야" 논란

현직 부장판사가 로스쿨 강연 중 여자 변호사에 대한 성희롱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다.

지난 22일 법원에 따르면 춘천지법 오모 부장판사는 최근 강원대 법학전문대학원에서 형사재판 관련 실무과목 강사로 수업을 진행하던 중 "여자 변호사는 남자보다 일을 두배로 잘하거나 예뻐야 한다"고 말했다.

오 판사는 "로펌에서 필요한 여자 변호사의 조건은 세 가지"라며 "부모가 권력자이거나, 남자보다 일을 두 배로 잘하거나, 얼굴이 예뻐야 한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 판사의 말에 불쾌감을 느낀 일부 학생들의 주장에 따르면 해당 강의 후 이어진 저녁식사 자리에서 학생들은 오 판사에게 항의의 뜻을 전했으나 그는 다음 수업 때도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

논란이 커지자 법원은 로스쿨 출강 강사를 다른 판사로 교체하며 상황 수습에 나섰다.

법원의 한 관계자는 "법조계 이야기를 강의로 알기 쉽게 설명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발언이 나온 것으로 안다"며 "로펌에서 여자 변호사를 선호하지 않는 법조계의 어려움을 설명한 것이지 성희롱성 발언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실밥 푸니 상처가 '쩍'···산모 재입원 대소동
  • 누구나 한 번쯤 수술 중 각성에 대해 생각해본 적 있을 것이다. 말 그대로 수술 중 마취가 깨 자신의 수술 장면을 눈으로 지켜보는 일 말이다. 상상은 하지만 실제로 일어나서는 안 되는 아주 끔찍한 사고다.그런데 비슷한 일이 잉글랜드 햄프셔 주에 사..
  • 황석정, 신지훈에 "남자로서 욕정을···"
  • 배우 황석정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가운데 과거 그녀의 19금 발언이 새삼 재조명 되고 있다.지난달 21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JTBC 빌딩에서는 예능 프로그램 엄마가 보고 있다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신지훈은 당시 자리에서 나이 많은 출연진들..
  • 김수현 "이상형, 전도연과 전지현 중···"
  • 김수현 김수현 (사진= 김수현 SNS)김수현, 이상형은 누구? 전도연과 전지현 중 전도연 대박배우 김수현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이상형 발언이 재조명 받고 있다.김수현은 지난해 5월 제50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 참석한 바 있다.당시 김수현은 늘 함께했..
  • 류현진 "2년전에도 관절와순 찢어진거 알았지만···"
  • 왼쪽어깨 관절와순(어깨와 팔관절을 연결하는 고리형태 부분) 부분파열 수술을 받은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 왼손투수 류현진(28)은 22일(현지시간) 2년전에도 관절와순이 찢어진 것을 알았다면서 처음 수술을 망설였으나 이렇게 갈 수 없다고 판단 결단..
  • 코비 브라이언트 "내년이 마지막 시즌"
  •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의 간판선수 코비 브라이언트(37)가 2015-2016시즌이 자신의 현역 마지막 시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브라이언트는 23일(한국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예전에도 밝혔지만 다음 시즌이 나의 마지막 시즌이 될 것이라는 글을 올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