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판사, 로스쿨 강연 중 "여자 변호사는 예뻐야" 논란

현직 부장판사가 로스쿨 강연 중 여자 변호사에 대한 성희롱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다.

지난 22일 법원에 따르면 춘천지법 오모 부장판사는 최근 강원대 법학전문대학원에서 형사재판 관련 실무과목 강사로 수업을 진행하던 중 "여자 변호사는 남자보다 일을 두배로 잘하거나 예뻐야 한다"고 말했다.

오 판사는 "로펌에서 필요한 여자 변호사의 조건은 세 가지"라며 "부모가 권력자이거나, 남자보다 일을 두 배로 잘하거나, 얼굴이 예뻐야 한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 판사의 말에 불쾌감을 느낀 일부 학생들의 주장에 따르면 해당 강의 후 이어진 저녁식사 자리에서 학생들은 오 판사에게 항의의 뜻을 전했으나 그는 다음 수업 때도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

논란이 커지자 법원은 로스쿨 출강 강사를 다른 판사로 교체하며 상황 수습에 나섰다.

법원의 한 관계자는 "법조계 이야기를 강의로 알기 쉽게 설명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발언이 나온 것으로 안다"며 "로펌에서 여자 변호사를 선호하지 않는 법조계의 어려움을 설명한 것이지 성희롱성 발언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여대생 졸업사진···'그때 거절하지 말았어야'
  • 졸업시즌을 맞이한 중국에서 특이한 의상이나 포즈 없이 평범하게 찍은 사진 두 장이 누리꾼들에게 화제가 되고 있다.화제가 된 사진은 기숙사를 배경으로 신입생 시절군복 입은 모습과 졸업식에서 여성스럽고 단아한 옷을 입고 찍은 사진으로, 사진..
  • 여자친구 "하반기 가요계도 접수한다"…7월11일 컴백
  • 시간을 달려서여자친구(소원,예린,은하,유주,신비,엄지)가 다음달 11일 컴백한다.소속사 쏘스뮤직 측은 29일 여자친구가 7월 11일 첫 번째 정규앨범 L.O.L을 발표하고 컴백한다. 데뷔 첫 정규앨범인 만큼 심혈을 기울여 준비했으며 한 뼘 성장한 여자친구..
  • '질투의 화신' 공효진·조정석, 길거리를 런웨이로···
  • SBS 새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의 공효진과 조정석이 길거리를 런웨이로 바꿔놓았다.지난 6월 중순 상암 SBS프리즘타워와 여의도에는 극중 기상캐스터 표나리 역의 공효진과 취재기자 화신 역의 조정석이 첫 촬영을 진행했다.당시 뜨거운 햇빛이 내리..
  • '쇼트트랙 금메달' 오세종, 교통사고 사망
  • 2006년 토리노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5000m 계주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던 오세종(34)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28일 빙상경기연맹 등에 따르면 오세종은 지난 27일 밤 고려대 링크장 쇼트트랙 강사일을 마치고 자신이 운영하는 고깃집을 가기 위해 오..
  • 마라도나 "메시, 대표팀 은퇴 철회하렴"
  • 아르헨티나의 축구 영웅 마라도나가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의 대표팀 은퇴를 만류했다.마라도나는 28일(한국시간) 현지 언론 라나시온과 인터뷰에서 메시는 대표팀에 남아야 한다. 그는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해 세계 정상에 서야 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