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판사, 로스쿨 강연 중 "여자 변호사는 예뻐야" 논란

현직 부장판사가 로스쿨 강연 중 여자 변호사에 대한 성희롱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다.

지난 22일 법원에 따르면 춘천지법 오모 부장판사는 최근 강원대 법학전문대학원에서 형사재판 관련 실무과목 강사로 수업을 진행하던 중 "여자 변호사는 남자보다 일을 두배로 잘하거나 예뻐야 한다"고 말했다.

오 판사는 "로펌에서 필요한 여자 변호사의 조건은 세 가지"라며 "부모가 권력자이거나, 남자보다 일을 두 배로 잘하거나, 얼굴이 예뻐야 한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 판사의 말에 불쾌감을 느낀 일부 학생들의 주장에 따르면 해당 강의 후 이어진 저녁식사 자리에서 학생들은 오 판사에게 항의의 뜻을 전했으나 그는 다음 수업 때도 부적절한 발언을 했다.

논란이 커지자 법원은 로스쿨 출강 강사를 다른 판사로 교체하며 상황 수습에 나섰다.

법원의 한 관계자는 "법조계 이야기를 강의로 알기 쉽게 설명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발언이 나온 것으로 안다"며 "로펌에서 여자 변호사를 선호하지 않는 법조계의 어려움을 설명한 것이지 성희롱성 발언은 아니었다"고 설명했다.

이소라 기자 wtnsora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절벽에 녹색 페인트칠한 남성, 이유가···
  • 중국의 어느 작은 마을. 이곳의 아주 특별한 절벽이 눈길을 끈다. 밝은 녹색 페인트로 뒤범벅된 절벽이 떡하니 서 있다. 풍수(風水)를 중요시한 어느 남성 때문에 벌어진 일이다.중국 상하이스트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충칭(重慶) 시 치장(綦江) 구에..
  • 황제성♥박초은, 9월 결혼 '10년 열애'
  • 개그맨황제성이개그우먼 박초은과 10년 열애 끝에오는 9월12일 결혼한다.황제성 측은 9월12일 오후 3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T여의도웨딩컨벤션에서 박초은과 웨딩마치를 울린다고 4일 밝혔다.황제성과 박초은은 MBC 공채 선후배로 만나연인사이로 발..
  • 주영훈♥이윤미, 수중분만으로 둘째 득녀
  • 배우 주영훈이윤미 부부가 두 번째 득녀소식을 알렸다.주영훈은 4일 인스타그램에 예정일보다 4일 늦은 오늘 새벽 4시11분, 수중분만을 통한 가정출산으로 3.5kg의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라는 글과 함께 가족 사진을 올렸다.사진에는 수조 속에 갓 태어난..
  • '듣다보니 렛잇고'···올림픽 주제가 표절 논란
  • 오는 2022년 개최 예정인 중국 베이징(北京) 동계올림픽의 주제가가 표절논란에 휩싸였다. 노래가 미국 월트디즈니사의 애니메이션 겨울왕국(Frozen) 주제가와 유사하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이다.미국 뉴욕타임스는 2022년 개최 예정인 베이징 동계올림픽..
  • 강정호, 내셔널리그 '7월의 신인' 선정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뛰는 한국인 거포 강정호(28)가 내셔널리그 7월의 신인으로 뽑혔다.한국 선수가 이달의 신인으로 뽑히기는 2003년 내셔널리그 4월의 신인 최희섭(당시 시카고 컵스현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에 이어 12년 만이자 역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