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부대원들, 술집서 난동부리다 맞고 실려가<연합>

연말 분위기가 한창이던 지난 15일 오전 4시께 서울 광진구 화양동 먹을거리 골목의 한 술집.

송파구에 있는 한 특수부대 소속 부사관 4명이 이곳에서 만난 같은 부대 여군 2명과 술을 마시고 춤을 추며 주말의 해방감을 만끽하고 있었다.

그런데 옆 테이블에 같은 부대 후배 부사관 3명이 눈에 띄었다. 분명히 후배 기수인데 선배를 대하는 태도가 영 탐탁지 않았다.

"너희는 몇 기수이기에 한창 어린 것들이 선배한테 예우도 안 갖추냐?"

위 사진은 해당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없음
건장한 체격의 군인들이 시비가 붙자 손님으로 가득 찬 술집에 긴장감이 흘렀다. 연말 특수를 놓칠까 걱정된 업주가 나서서 말렸지만 소용이 없었다.

화가 난 업주가 웃옷을 벗어 상체를 휘감은 용 문신을 드러냈다.

업주는 "지금 한창 피크시간에 장사 방해할 일 있냐"며 "계속 이러면 다 영창에 넣어버린다"라고 군인들을 윽박질렀다.

업주가 나서자 종업원 9명이 그의 뒤를 병풍처럼 둘러섰다. 이들 중에는 권투선수를 포함해 체육전공 대학생이 여럿 있었다.

누가 먼저 때렸다고 따질 것 없이 패싸움이 일어났고 술집은 순식간에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손님 30~40여 명이 겁에 질려 비명을 지르며 밖으로 뛰쳐나갔다. 여군과 후배 부사관 3명이 싸움을 말리려 했지만 이들도 결국 뒤엉키게 됐다.

대테러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고도의 훈련을 받은 군인들이었지만 만취상태여서 제대로 휘두른 주먹보다 얻어맞은 주먹이 많았다.

군인 2명이 119구급대에 실려갔고 술집 종업원 홍모(22)씨가 머리를 심하게 다쳤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종업원들을 폭행하고 상해를 입힌 혐의로 한모(22) 중사 등 부사관 4명을 체포해 헌병대에 인계했다고 28일 밝혔다.

또 김모(20) 하사 등 군인 2명에게 전치 3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공동상해)로 술집주인 김모(28)씨를 구속하고 종업원 2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무술을 연마한 특수부대원들이라 자칫 민간인들에게 큰 피해를 줄 수 있는 상황이었지만 인사불성 상태여서 오히려 더 맞았다"고 설명했다.

구속된 업주는 다친 군인들에게 합의금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빚 청산·교육비'···대리모 선택한 여성들
  • 임산부 22명이 출산을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이들의 표정은 밝지 않다. 아기를 얼른 낳았으면 좋겠다는 표정이다. 과제를 해치우는 심정이다. 그럴 수밖에 없다. 아기가 세상에 나와도 자신이 키울 수 없기 때문이다. 이들은 경제난에 허덕여 대리모 전..
  • 이동건♥지연, 13세 나이차이 극복···'열애중'
  • 배우 이동건과 티아라의 지연이 열애중이다.4일 이동건과 지연 측 관계자는 두 사람의 열애를 인정했다.한 관계자는 두 사람이 교제를 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고 지난 5월 한중합작영화 해후를 촬영하며 관계가 급속도로 발전했다고 설명했다.해후는 크..
  • 김하늘 "故김성재 만나려 연예인 됐다"
  • 김하늘, 데뷔 일화 故김성재 만나기 위해 연예인 됐다김하늘, 데뷔 일화 故김성재 만나기 위해 연예인 됐다김하늘이 故김성재의 팬이었던 사실을 이야기 했다.지난 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이현도가 출연해 김하늘을 언급했다.이..
  • 유도 100kg급 조구함, U대회 한국 첫 금메달
  • 한국 남자 유도 조구함(23용인대)이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에서 한국 선수단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조구함은 4일 광주 염주 빛고을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100kg급 결승에서 프랑스 클레멍 델베르트를 유효승으로 이기고 금메달을 획득했다.이로써 조구함..
  • 다이빙 김나미, 1m 스프링보드 은메달
  • U대회 `비상`전날 오전 광주 남부대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5 광주유니버시아드 다이빙 여자 1M 스프링보드 예선에서 김나미가 다이빙을 하고 있다.김나미(21독도스포츠단)가 2015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에서 한국 선수단 첫 메달의 주인공이 됐다.김나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