굉음 소리에 나와보니… 하늘에서 시체가 '쿵'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하늘에서 시신이 떨어지는 황당한 사건이 영국에서 발생했다.

지난 9월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모트레이크 지역에서는 ‘쿵’하는 굉음과 함께 시신 한 구가 주민에 의해 발견됐다.

경찰은 이 남성이 살해된 뒤 유기됐을 것으로 보고 수사에 착수했다. 하지만 경찰은 인근 히드로 공항으로 착륙을 준비하던 항공기가 랜딩기어를 내리면서 떨어졌을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았다.

부검 결과 시신은 복합 골절을 당한 상태였다. 런던 경찰은 결국 이 남성이 비행기 랜딩 기어 부근에 숨어 있다가 착륙을 위해 비행기가 랜딩기어를 펴자 추락한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

경찰은 앙골라 당국에 신원 조회를 의뢰했다. 그의 주머니에서 앙골라 지폐 몇 장이 나온 점과 팔에 Z와 G 두 글자가 문신으로 새겨져 있다는 단서만 확보한 상태다. 남성의 신원이 밝혀질 때까지 시신을 냉동보관할 예정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영국에서는 과거에도 하늘에서 시신이 떨어진 사례가 있었다. 2001년에는 파키스탄인 모하메드 아야즈가 착륙 중인 비행기에서 떨어졌고, 1997년에도 비슷한 일이 있었다. 영국 경찰은 고도 3000m에 이르면 기압이 떨어지는 데다 기온이 영하 50도에 육박하기 때문에 밀입국자가 생존할 가능성은 희박하다고 설명했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사진= 뉴시스 제공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의상은 좋았다'···노출대회? 미인대회?
  • 대회 참가여성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중국 산동성 제남시에서 열린 모델대회를 두고 의상은 좋았다는 우스갯소리가 펴졌다.지난 23일 열린 모델대회는 평균연령 20세인 여대학생 30명이 참가할 것으로 알려져 대회전부터 큰 관심이 쏠렸다.하지만 주최..
  • 송혜교 vs J사 초상권 소송에 멍 드는 한류
  • 배우 송혜교가 2년간 모델로 활약한 주얼리 업체 J사를 초상권 침해를 이유로 고소했다. 그런데 J사는 뜬금 없이 송혜교의 탈세 전력을 운운하며 사건의 본질을 흐려놓는 물타기를 시도, 태양의 후예의 대히트로 한국과 중국 양국에서 주가가 높은..
  • 설현, 팬미팅 후 셀카… 자체발광 '여신강림'
  • AOA 설현이 셀카 사진에서 자체발광 미모를 뽐냈다.설현은 30일 인스타그램에 서든어택 팬미팅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모두들 조심히 돌아가세요라는 글과 함께 셀카 사진을 올렸다.설현은 초근접 촬영에도결점 하나 찾아볼 수 없는 미모 자신감을..
  • 박병호 '4월의 올스타'…지명타자 부문
  •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미국 최고권위의 스포츠전문지 스포츠일러스트레이티드(SI)가 선정한 4월의 올스타로 뽑혔다. SI는 30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4월 올스타를 선정하면서 박병호를 지명타자 부문에 올려 놓았다.4월 올스타엔 박병호의 팀 동..
  • 피츠버그 트레이너 "강정호, 복귀 머지않았다"
  • 피츠버그 강정호(29)의 재활 일정이 거의 막바지까지 갔다.현재 강정호는 피츠버그 산하 트리플A 구단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 소속으로 재활 경기에 출전하며 마지막 단계를 밟는다.29일(이하 한국시간)에는 노포크 타이즈전에 대타로 출전해 1타석만..